로그인이 필요합니다.

로그인정보입력
소셜 계정으로 로그인
닫기

로그인폼

커뮤니티COMMUNITY

커뮤니티 > 감동

오늘 처럼 서러웠던적 진짜 처음이다

힙뚤기
LEVEL90
출석 : 54일
Exp. 56%
[등록된 소개글이 없습니다]

나 오늘... 학교 보충마치고 버스시간 40분남았길래 학교에서 여유있게 책가방챙겼는데 갑자기 6분이된거야 그래서 헐레벌떡 뛰어나갔는데 신호등에서 턱에 걸려 넘어짐. 근데 걍 철푸덕도아니고 완전 떼굴데굴 굴러감. 근데 옆에 차가 겁나 줄세워져있었음(안에 사람다 있고) 근데 와 아픈것 보단 창피한게 너무 커서 그당시 아픈줄도 몰랐음; 케서 그자리에 앉아서 한 2분정도있었는데 저 앞에서 내가 타야할 버스가 지나가더라.. 그래서 다시 일어나서 정류장으로 갔는데 40분다려야된데 그래서 와.. 환승해야겠다 싶어서 원래 A버스타는데 그냥 B버스타고 C버스로 환승을 했는데 아니 집쪽으로 안가고 딴길로 가는거여.. 겁나 놀래서 후딱 내려서 딴버스 기다리는데 아뉘 C버스가 원래 집으로 가는 버스가 맞다는 거임; 그래서 다시 C버스타고 집에가는데 와.. 다리에는 피가 철철나고.. 걷는건 평소의 2배나 걸음. 근데 진짜 서러웠던게 하필 오늘 부모님이 집에 안들어오신데.. 하.. 그리고 진쩌 짜증났던게 사실 오늘 더쇼에 좋아하는 연예인나와서 석식도안먹고 집으로 온건데 우리애들나오는 부분 놓쳤다.. 그래도 1위했드라.. 암튼 집에와서 끄적끄적 밴드붙이고...그냥 서럽게 웃었다.. 폰 액정도 깨졌더라..그냥 오늘 하루 드럽게 재수없더라 너희도 이렇개 재수없던 날있었으면 말해주고 가! 행복한 인생사르라!!  

해당 게시물에 음란물(아동 포함), 도박,광고가 있거나 바이러스, 사기파일이 첨부된 경우에 하단의 신고를 클릭해주세요.
단, 정상적인 게시물을 신고할 시 사이트 이용에 불이익을 받으실 수 있습니다.

댓글 0
닉네임
14-03-02
답글 0
추천공감 0
감추기
보이기
삭제
신고
댓글을 불러오는데 오류가 발생하였습니다.
댓글입력 ┗답글
┗답글닉네임
14-03-02
감추기
보이기
삭제
신고
댓글을 불러오는데 오류가 발생하였습니다.
해당 게시물에 댓글이 없습니다. 댓글을 달아주세요~!
댓글입력
소셜 계정으로 로그인
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작성자 등록일 점수 조회
1%의 당신으로부터 김핑구17:1506
3초의 여유속에 담긴 사랑 김핑구17:15010
5천원 인생과 5억원 인생 김핑구17:1408
가족보다 소중한 것은 없습니다 김핑구17:1308
가장 먼저 나를 떠올려 줄 사람 김핑구17:1207
'승리 요정' 김광현, 12일 밀워키전에서 시즌 2승 사냥 나서 단팥앙금08:58010
미리보는 챔스 결승서 승리…투헬의 첼시, 빅매치서 더 강하다 단팥앙금08:58015
무리수가 된 파넨카킥…아구에로의 사과 "나쁜 선택이었다" 단팥앙금08:58011
빅매치서 너무 약한 바르셀로나, 이래서는 우승 못하지 단팥앙금08:57012
황희찬 리그 첫 풀타임+1도움…라이프치히, 도르트문트에 2-3 석패 단팥앙금08:57012
초졸의 시계수리 수준ㄷ.jpg 단팥앙금08:56012
임신한 줄 모르고 있다가 비행기에서 출산한 미국인단팥앙금08:56010
만화- 아버지와 아들 단팥앙금08:55010
매일유업 근황......jpg 단팥앙금08:55010
지금 유튜브 난리난 캠핑카 자작영상단팥앙금08:55010
팬싸 1493931@naver05:4909
최고의 순간 1493931@naver05:49010
의사 1493931@naver05:4909
어머님 1493931@naver05:49010
아픈아이 1493931@naver05:4909
고양이 1493931@naver05:4909
당근마켓에 이런 사람도 있네요...힙뚤기05-03044
오늘 처럼 서러웠던적 진짜 처음이다힙뚤기05-03046
훈훈한이야기 고마우신분을 찾습니다힙뚤기05-03040
잠시 산책하는 길에 한 학생이 폐지 주우시는 할아버지 도와드림힙뚤기05-03044
게시판 검색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