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이 필요합니다.

로그인정보입력
소셜 계정으로 로그인
닫기

로그인폼

커뮤니티COMMUNITY

커뮤니티 > 컴퓨터

김진형 KAIST 명예교수 "대학 컴퓨터교육과, 14년새 40여개 사라져"

또융
LEVEL59
출석 : 159일
Exp. 33%
[등록된 소개글이 없습니다]

“인공지능(AI) 교육이 중요하다고 모두가 말합니다. 그런데 정작 현장으로 가면 아무도 책임지지 않습니다. 지난 14년간 바뀐 게 없어요.”

김진형 KAIST 명예교수 겸 인천재능대 총장(사진)은 정부 정책과 교육 현장의 괴리를 정책의 실패, 무책임의 결과로 압축했다. 김 총장은 AI학계의 ‘살아있는 역사’다. 1973년 한국과학기술연구원(KIST)에서 소프트웨어(SW)를 연구했다. 미국 UCLA에서 AI를 처음 접했고 한국에 돌아와 1985년부터 2014년까지 KAIST 전산학과 AI연구실을 이끌었다. SW정책연구소장, 지능정보기술연구원(AIRI) 초대 원장도 지냈다.

그는 교육 현장 문제의 근본적인 원인으로 이명박 정부 시절 잘못 끼운 첫 단추를 지적했다. 이명박 정부는 2008년 ‘주 5일 교육’을 도입하며 ‘컴퓨터 교육 의무 이수’ 지침을 폐기했다. 국어 영어 수학 등 주요 과목에 비해 컴퓨터 교육의 중요성이 덜하다고 여겼기 때문이다. 김 총장은 “2008년 이후 전국 주요 대학에서 40개 넘게 있던 컴퓨터교육학과가 사라졌다”며 “졸업해도 교사로 임용되지 않는데 누가 오겠냐”고 했다. 

 

박근혜·문재인 정부에서 뒤늦게 컴퓨터 교육의 중요성을 깨달았다. 초·중학교에 코딩 수업을 의무화했다. 그러나 가르칠 교사가 없었다. 문재인 정부는 신규 컴퓨터 교사 1만 명 양성을 공약했으나 실패했다. 김 총장은 “갈수록 학생이 감소해 기존 교사도 줄여야 하는 상황에서 신규 교사를 채용하는 것을 일선 교육 현장에서 꺼리기 때문”이라고 했다.


대학 교육의 문제는 초·중·고교 문제의 연장선이다. 학생들이 적성도 모르고 컴퓨터공학과에 진학하고 있기 때문이다. 김 총장은 “붓 한 번 안 잡아본 학생이 미대에 진학하고, 피아노 건반 한 번 누르지 않은 학생이 음대 가는 것과 똑같은 것”이라고 비판했다.

김 총장은 문제 해결을 위해선 정부 정책에 대한 신뢰도부터 높여야 한다고 했다. 현재 실과 과목의 일부 또는 선택과목으로 돼 있는 컴퓨터 수업을 국·영·수수준으로 격상하는 것이다. 연간 17~34시간에 불과한 의무교육 시간도 최소 100시간으로 늘려야 한다고 했다. 

 

부족한 교사 문제는 ‘실기 교사 제도’ 도입 등을 통해 해결하자는 게 그의 제안이다. 컴퓨터 과목 중 이론을 제외한 코딩 과정 등은 세분화해 정규 교사가 아니어도 수업에 참여해 가르칠 수 있게 하자는 것이다. 김 총장은 “어려서부터 ‘컴퓨터 사고력’을 길러야 AI 문맹국을 벗어나 세계와 경쟁할 수 있다”고 강조했다.

해당 게시물에 음란물(아동 포함), 도박,광고가 있거나 바이러스, 사기파일이 첨부된 경우에 하단의 신고를 클릭해주세요.
단, 정상적인 게시물을 신고할 시 사이트 이용에 불이익을 받으실 수 있습니다.

댓글 0
닉네임
14-03-02
답글 0
추천공감 0
감추기
보이기
삭제
신고
댓글을 불러오는데 오류가 발생하였습니다.
댓글입력 ┗답글
┗답글닉네임
14-03-02
감추기
보이기
삭제
신고
댓글을 불러오는데 오류가 발생하였습니다.
해당 게시물에 댓글이 없습니다. 댓글을 달아주세요~!
댓글입력
소셜 계정으로 로그인
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작성자 등록일 점수 조회
[강좌] 화질 안좋은 영상 화질 업하는법 KMP사용 [11]조선나이키03-176213089
[강좌]DAEMON Toolsː설치와 사용방법! [8]GamKo08-2413713007
100만 유튜버의 1000만원짜리 컴퓨터..seoyun111516:58032
오버워치 컴에 RTX3080?/ 150 만원 예산이라면 cpu? 글카? 어디에 몰빵 (・・ ) ?seoyun111516:58031
물가싼 베트남 컴퓨터 가격 VS 한국 컴퓨터 가격 | 용팔이 훈련소seoyun111516:57031
만.날 수 있.는.곳 http://tyutuytu.n-e.kr 당신이 꿈꾸던 '만'남'dsfgertert12-03046
'외교안보 학술회의' 사칭 北 연계 해킹 공격 주의lsmin042012-02041
양자 컴퓨터로 웜홀 시뮬레이션, 양자 순간이동 실험lsmin042012-02042
머스크 "인체용 컴퓨터칩으로 시각장애인도 앞을 보게 될 것"lsmin042012-02044
콩가텍, 콤 익스프레스 3.1 사양의 컴퓨터 온 모듈 출시또융12-01061
아시아·태평양 컴퓨터그래픽 컨퍼런스 대전 유치또융12-01059
아마존, 고성능 컴퓨터 칩 공개…인텔·엔비디아와 경쟁또융12-01067
주미 대사 "북한 미사일 자금 마련용 암호화폐 해킹 차단"lsmin042011-29064
北, 해킹으로 미사일 자금 마련…사이버 제재로 막아질까lsmin042011-29063
광주과기원 인공지능 컴퓨터, 세계 슈퍼컴퓨터 랭킹 178위lsmin042011-29066
잃어버리거나 망가진 학습용 태블릿PC… 책임은 교사 몫?또융11-281172
“요즘 PC 헐값돼도 안 사요” PC시대 종말 다가오나또융11-28169
광주 교육·연구용 컴퓨터, 세계 슈퍼컴퓨터에 등재…세계 랭킹 178위또융11-28165
인텔 13600k를 사무용 컴퓨터로 쓴다고?!seoyun111511-26062
컴퓨터 조립의 교과서/A부터 Z까지 정말 자세한 강의/왕초보 대환영!seoyun111511-260122
데스크탑 PC 호갱 안 당하고 고르는 방법! 딱 3가지만 기억하세요seoyun111511-26066
대규모 데이터 분석에 적합한 새로운 컴퓨터 아키텍처 만든다lsmin042011-25064
'퀀텀컴퓨터' 국가 안보를 건 패권 전쟁…승리 전략은?lsmin042011-25065
"AI 연구 협력 강화"…韓, 컴퓨터과학 강국 캐나다와 맞손lsmin042011-25060
셀레브라스 최초의 엑사플롭 AI 슈퍼컴퓨터 공개또융11-24062
델 "PC 수요 더 준다"또융11-24059
"컴퓨터가 안 팔린다"…HP도 최대 6000명 구조조정또융11-24061
게시판 검색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