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이 필요합니다.

로그인정보입력
소셜 계정으로 로그인
닫기

로그인폼

커뮤니티COMMUNITY

커뮤니티 > 감동

축의금과 친구

lsmin0420
BEST1
출석 : 285일
Exp. 57%
[등록된 소개글이 없습니다]

축의금이란?무엇인가?


자기의 위세인가!
마음의 우정인가!
마지못한 인사치레인가.!

내 아들 결혼식 때 친구가
축의금으로 백만원을 했다.
그때는 친구가 퍽도 고마워
콧등이 시려오는걸
겨우 감정을 눌렀다.

친구에게 항상
감사한 마음으로 살았다.
얼마전 친구로부터
아들 결혼 청첩장을 받았다.

웬지 기쁜 마음보다
걱정이 앞섰다.
살기에도 빠듯한 삶이기에
어떻게 축의금을
챙길까하는 걱정이 앞섰다.

마누라와 상의를 한결과?
빚을 내서라도 백만원의
축의금을?하기로 했다.

축의금이란
축하로 주는 돈이기 이전에
상부 상조 한다는 뜻이란다.

빚을 낸?돈으로
결혼식장에 갔다.
친구는 와줘서
고맙다고 거듭 말했다.

바쁜 틈에도
안부까지 물어줬다.

아내와 나는
돈을 빌려서라도
빚을 갚게 된것이
참 잘했다고 생각했다.

그런데 며칠 후 집으로
등기우편이 배달 되었고
발신인이 며칠 전의
친구에게서 온 것이라
웬 인삿장을 등기로 보냈나
뜯어 봤더니 눈익은
친구의 글이었다.

이 사람아!

내가 자네 형편 다 아는데
무슨 축의금을?
축의금이 뭐냐고?
우정 맺힌 나무람이었다.

자네 살림 어려운것 아는데
이게 무슨짓인가?
자네 우정을 돈으로
사려고 했느냐는 나무람이-

그리고 구십구만원의
수표를 보내왔다.

이 사람아
나는 자네 친구야

어려운 자네 형편에
백만원이 무슨 소리냐?

만원이면 족하네.

여기 구십구만원
보내니 그리 알게.
이 돈을 안 받는다면 자네를
친구로 생각지 않겠네.

그리고 아들 결혼식에
참석해줘서 고맙다는 말과
틈이 나면 포장마차에서
소주 한잔 하자는
말을 겯 들였습니다.
( 눈물이 앞을 가립니다 )

이런 친구가
얼마나 있을까요‥‥
눈시울이 뜨거워집니다

친구가 최고야..^^ 

해당 게시물에 음란물(아동 포함), 도박,광고가 있거나 바이러스, 사기파일이 첨부된 경우에 하단의 신고를 클릭해주세요.
단, 정상적인 게시물을 신고할 시 사이트 이용에 불이익을 받으실 수 있습니다.

댓글 0
닉네임
14-03-02
답글 0
추천공감 0
감추기
보이기
삭제
신고
댓글을 불러오는데 오류가 발생하였습니다.
댓글입력 ┗답글
┗답글닉네임
14-03-02
감추기
보이기
삭제
신고
댓글을 불러오는데 오류가 발생하였습니다.
해당 게시물에 댓글이 없습니다. 댓글을 달아주세요~!
댓글입력
소셜 계정으로 로그인
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작성자 등록일 점수 조회
잘못 건 전화lsmin042006-02022
진실보다 아름다운 거짓lsmin042006-02022
사과 좀 깎아 주세요lsmin042006-02020
연금 일부 기부한 노인, 선행 알려지자 "사실.."또융06-01023
비상문 열린 아시아나 사고, 알고 보니 女승무원이...또융06-01024
5명에 새 생명 선물하고 떠난 40대, 장기기증 결심한 이유가...또융06-01024
왕따를 구한 일진lsmin042005-30024
인터넷 설치기사가 만난 사람들lsmin042005-30025
뉴욕 택시기사의 감동이야기lsmin042005-30029
반려동물 힐링물…카카오웹툰 ‘무지개다리 파수꾼’또융05-29032
소외받던 '고슴도치 소녀', 사람들을 위로하다또융05-29028
"불이야" 다급한 외침에 휴무 중에도 소화기 든 소방관또융05-29030
함께하는 사람이 중요합니다 gudals9105-28027
이 또한 지나가리라 gudals9105-28024
인생은.. gudals9105-28030
아내의 실수가 만들어낸 기적lsmin042005-26036
간호사의 이야기lsmin042005-26036
4년동안 속인 아빠의 거짓말lsmin042005-26034
4세서 성장 멈춘 29세女, 사망 후 장기 기증한 사연또융05-25035
도로 위 '오리 가족' 돕다가 사망한 40대 가장 사연또융05-25037
'500만원 작품' 깨뜨린 유치원생, 작가 반응이..반전또융05-25037
아버지의 하얀운동화lsmin042005-23040
축의금을 안 낸 친구lsmin042005-23034
엄마의 마지막식사lsmin042005-23036
몇 주간 떨어졌다 공항서 다시 만난 리트리버 남매의 재회 장면.."보고싶었개!"또융05-22043
게시판 검색 검색